소독대행 멘토스 소독대행 멘토스

 로그인

      어떤 밤은 가난해서
밤별 여럿  조회 : 1,744, 추천 : 250

어떤 밤은 가난해서
별조차 뜨질않네

조각달만 떠있는
지하 단칸방

어떤 꿈은 가난해서
엄마아빠 품안에서
아기별로 뜨네




조금 춥군요..
봄은 아직이나봐요.
좀 기다리지요.
오는 봄, 지가 어딜 가겠어요.

젊은날엔 자유의 무게는 몇그램일까?
꿈의 온도는 몇도씨일까?
사랑의 거리는 몇미터일까?
이런저런 쓸데없는 생각으로 밤도 지샜는데..
뭐, 그럭저럭 견딜만하네요.

아직은 봄날이 아니어서...




  수정하기   삭제하기   추천하기   목록보기   글쓰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22  잘 되고 있는거죠??    이사랑 2014/05/23 118 798
21  언제나 다정한 그들    상범 2012/01/26 192 1211
20  목련    밤별 여럿 2011/03/27 236 1814
19  ...    낮달 하나 2011/03/23 236 1891
18  초생달    낮달 하나 2011/03/17 238 1778
17  좋은 관계    낮달 하나 2011/02/28 241 2024
16  봄날    낮달 하나 2011/02/23 236 1973
15      낮달 하나 2011/02/12 245 1820
 어떤 밤은 가난해서    밤별 여럿 2011/02/12 250 1744
13  번창하세요!    mania 2010/11/07 272 2125
12  샤갈의 마을에 눈이 나리면    밤별여럿 2010/04/16 311 2187
11  낮달처럼..    낮달 하나 2010/02/24 309 1889
10  친구의 사업번창을 기원하며....    작은거인 2009/10/24 353 2450
9  감사드려요~    두리 2009/10/01 313 2568
8  나도 좀 불러주삼~    영일만친구 2009/09/20 304 2510
7  놀아가면서 하삼^^    차칸이웃 2009/09/16 304 2486
6  친절해요~~~~^^    김양택 2009/02/06 311 2595
5  바퀴 없~다 ㅋㅋ    김태은 2009/01/13 292 2557
4  오랜만에 뵙는 얼굴이네요    milestone 2008/11/20 319 2646
3  소탈한 멘토스 아저씨    이현승 2008/11/17 313 2626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글쓰기 1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