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독대행 멘토스 소독대행 멘토스

 로그인

      초생달
낮달 하나  조회 : 1,968, 추천 : 295

나는 쓴다

내 생의 가장 어두운 날에
내 생의 가장 빛나던 날을

사라져가는 그 모든 흔적
새벽이 닿기 전에 상실할
나의 빛,

그러나 내 추억의 몸은 아직 따스하다

깊은 우물에 빠뜨린 한 닢 은화를 찾는 일처럼
불안하며 황홀했던 순간의 힘으로

나는 이제 쓴다

네 눈 속에 빠진
내 검은 눈으로


  수정하기   삭제하기   추천하기   목록보기   글쓰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22  잘 되고 있는거죠??    이사랑 2014/05/23 184 1005
21  언제나 다정한 그들    상범 2012/01/26 249 1407
20  목련    밤별 여럿 2011/03/27 292 2004
19  ...    낮달 하나 2011/03/23 289 2078
 초생달    낮달 하나 2011/03/17 295 1968
17  좋은 관계    낮달 하나 2011/02/28 294 2193
16  봄날    낮달 하나 2011/02/23 290 2152
15      낮달 하나 2011/02/12 302 2000
14  어떤 밤은 가난해서    밤별 여럿 2011/02/12 304 1923
13  번창하세요!    mania 2010/11/07 325 2323
12  샤갈의 마을에 눈이 나리면    밤별여럿 2010/04/16 368 2402
11  낮달처럼..    낮달 하나 2010/02/24 360 2078
10  친구의 사업번창을 기원하며....    작은거인 2009/10/24 421 2639
9  감사드려요~    두리 2009/10/01 371 2751
8  나도 좀 불러주삼~    영일만친구 2009/09/20 358 2703
7  놀아가면서 하삼^^    차칸이웃 2009/09/16 361 2664
6  친절해요~~~~^^    김양택 2009/02/06 369 2792
5  바퀴 없~다 ㅋㅋ    김태은 2009/01/13 350 2739
4  오랜만에 뵙는 얼굴이네요    milestone 2008/11/20 384 2842
3  소탈한 멘토스 아저씨    이현승 2008/11/17 377 2825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글쓰기 1 [2]